중년의 위험, 나잇살 찌는 이유

40대 중반에 접어들어거울을 볼 때마다 팔뚝과 뱃살이 늘어나 저절로 한숨이 나오게 되곤 합니다. 이른바 나잇살이 찌고 있기 때문입니다. 평소보다 조금 더 먹고 운동을 시작했는데 예전처럼 살이 빠지지 않아 걱정인데요. 오히려 식사량을 줄이면 평소보다 더 피곤하고 기운이 없어집니다.

나잇살

나잇살 찌는 이유

나이가 들수록 기초 대사량이 급격히 떨어지고, 같은 열량의 음식을 먹어도 살이 더 잘 찌기 때문이다. 몸무게가 늘어나는 것도 문제지만 나이가 들면서 가장 큰 문제는 당뇨를 비롯한 각종 성인병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다는 점이다. 지금부터 중년 건강의 시한폭탄이 될 수 있는 연령의 위험과 관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나잇살과 살의 차이점

대한 비만물리수술학회 상임이사 겸 가정의학과 전문의인 박민수 박사는 MBN ‘엄지의 제왕’에서 ‘나잇살’은 세포 노화로 우리 몸의 기능이 떨어져 생기는 노화 현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나이 지방은 단순히 지방이 아니라 근육과 호르몬의 부족으로 인해 발생하기 때문에 “질병”입니다.

서재걸 통합의학과 교수는 젊었을 때는 많이 먹고 움직이지 않기 때문에 지방이 과도하게 체내에 축적돼 발생하지만 30대 이후 살이 찌는 것은 ‘고령화 현상’으로 볼 수 있다고 차이점을 설명했습니다. 나이가 들면서 생기는 주름을 보니 피부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았습니다. ‘게을러서’라고 할 수 없듯 나이가 들수록 몸이 변하고 같은 양을 먹어도 살이 찌게 됩니다.

 

나잇살의 위험

전문가들은 노령지방을 방치하는 속도가 빨라져 곧 만성 염증을 일으켜 각종 성인병, 암, 치매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합니다.

내장지방 형태로 노화지방이 축적되면 인슐린을 섭취해 혈당 조절과 지방 분해에 관여합니다. 혈액에 더 많은 설탕과 트라이글리세라이드는 혈액을 끈적거리게 하고 혈관을 노화시킵니다. 이렇게 되면 혈관 노화, 세포 노화, 전신 노화가 빨라집니다. 또 내장지방이 혈액순환을 방해하면 통증을 유발하고 만성 염증을 유발해 간기능 저하, 통풍, 암 등 주요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또한, 노화 지방을 가장 많이 느낄 수 있는 부위는 뱃살입니다. 나이가 들면 성장호르몬이 감소하고 지방이 골고루 퍼지지 않아 복부에 축적돼 내장지방이 됩니다. 뱃살만큼 나이가 드는 부위가 팔뚝지방입니다. 근력이 떨어지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 림프순환이 잘 되지 않아 노폐물이 쌓여 두꺼워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림프절과 연결된 겨드랑이에서 배출돼야 할 노폐물이 빠져나가지 못하고 지방이나 셀룰라이트 형태로 팔뚝과 등에 쌓여 두꺼워집니다.

체크리스트

나잇살 체크리스트

아래 체크리스트 중 3개 이상이 해당될 경우 ‘나잇살 위험군’으로 간주해야 합니다.

  • 하루에 5,000보 이하로 걷습니다.
  • 하루에 1리터 미만의 물을 마신다.
  •  밥, 빵, 국수 등 탄수화물에 대한 집착이 생긴다.
  •  인생이 달라진 건 없지만 쉽게 지치고 일어나도 피로가 가시지 않는다.
  • 코를 심하게 골거나 불면증이 있습니다.
  • 식사 직후 졸음이 심하다.
  • 얼마 전 얼굴이 늙어 보인다는 말을 들었다.
  • 여기에는 고혈압, 고지혈증, 당뇨병, 지방간이 포함된다.
  •  부모님은 나이가 들면서 뚱뚱해지셨다.
  •  배, 허벅지 등 살이 많은 곳을 잡으면 아프다.

나잇살 빼는 법

일상생활에서 쉽게 따라 하는 나잇살 빼는 법

1. 배에 힘주기: 평상시 생활할 때 배에 살짝 힘을 준 상태로 움직이는 것만으로도 근력 운동이 된다. 복근이 없고 평소 운동량이 적은 사람들에게 더 효과적이다.
2. 팔에 힘주기: 손바닥을 위로 향하게 한 뒤 팔을 탁자 위에 올린 다음 아래로 누르는 느낌을 7초간 유지한다. 손바닥을 뒤집어 다시 유지한다.
3. 학다리 운동: 걸을 때 무릎을 굽히지 않고 앞발을 힘차게 뻗으면서 발뒤꿈치가 바닥에 먼저 닿도록 한다.
4. 허벅지 사이에 책 끼고 버티기: 의자에 앉아서 허벅지 사이에 5cm 정도 두께의 책을 끼고 30분 이상 버틴다.
5. 견상 자세: 손바닥과 발바닥을 모두 바닥에 붙이고 엉덩이를 들어서 몸을 ‘시옷’ 형태로 만든다.